OMOROBOT 게시판

오타니, 시즌 3호 홈런 아내가 함께 있어서 다행"

작성자
asdasdasd
작성일
2024-04-09 13:35
조회
349
친구처럼 지냈던 전 통역사 미즈하라 잇페이부천룸가 불법 혐의로 해고되는 등 시즌 초 힘겨운 시간을 보낸 오타니는 "다저스 선수단의 지원 덕에 잘 지내고 있다"며 "몇 주 동부천룸안 여러 일이 있었는데 아내(다나카 마미코)가 있어서 다행이라 생각한다"고 고마움을 표했다.오타니는 9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타깃필드에서 미네소타 트윈스와 치른 2024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방문 경기에 2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5타수 3안타 1타점 2득점으로 활약했다.하이라이트는 7회였다.다저스가 3-2로 불안하게 앞선 7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오타니는 미네소타 오른손 불펜 제이 잭슨의 시속 138㎞ 슬라이더를 받아쳐 좌중간 담을 넘어가는 솔로부천룸포를 터뜨렸다.6일 시카고 컵스전 이후 사흘 만에 나온 시즌 3호 홈런이다.오타니는 MLB 개인 통산 174호 홈런을 쳐 마쓰이 히데키(은퇴)가 보유한 일본인 MLB 최다 홈런(175개)에 1개 차로 다가섰다.이날 오타니는 1회 중앙 펜스를 원 바운드로 때리는 2루타, 6회 좌선상에 떨어지는 2루타도 쳤다.오타니는 올 시즌 처음으로 '3안타 경기'를 했고, 5경기 연속 멀티 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 행진도 이어갔다.오타니의 시즌 타율은 0.345(55타수 19안타), OPS(출루율+장타율)는 1.056으로 올랐다.저스는 오부천룸타니의 활약 속에 미네소타를 4-2로 눌렀다.오타니는 경기 전 미국, 일본 취재진과 인터뷰를 하고 전 통역의 불법 혐의로 인한 혼란을 아내 다나카 씨와 다저스 선수단 덕에 잘 넘기고 있다고 밝혔다.
기가 시작된 후에는 시원한 장타로 겹겹이 쌓인 부담감도 날려버렸다.